본문으로 바로가기

서울 아파트 전세 평균 6억3천만 원…1년 만에 껑충

경제

연합뉴스TV 서울 아파트 전세 평균 6억3천만 원…1년 만에 껑충
  • 송고시간 2021-07-27 12:38:42
서울 아파트 전세 평균 6억3천만 원…1년 만에 껑충

세입자 주거 안정을 위해 도입한 새 임대차법 시행 1년 만에 서울의 아파트 평균 전셋값이 1억3천만 원 넘게 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국민은행에 따르면 7월 서울 아파트 평균 전셋값은 6억3,483만 원으로, 새 임대차법이 시행된 지난해 7월보다 1억3,562만 원 올랐습니다.

이는 직전 1년 동안의 상승액 3,568만 원과 비교해 4배 가까이 높은 수준입니다.

경기·인천을 포함한 수도권의 경우 지난해 7월 3억3,737만 원이던 아파트 평균 전셋값이 이번 달 4억3,382만 원으로 1억 원 가깝게 뛰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