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8살 딸 살해한 계부, 쓰러진 딸 보고도 게임

사회

연합뉴스TV 8살 딸 살해한 계부, 쓰러진 딸 보고도 게임
  • 송고시간 2021-05-04 13:28:08
8살 딸 살해한 계부, 쓰러진 딸 보고도 게임

8살 초등학생 딸을 학대해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대 계부가 딸이 숨지기 전 쓰러진 모습을 보고도 모바일 게임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오늘(4일) 인천지법에서는 살인과 아동학대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대 계부 A씨와 친모 B씨의 첫 재판이 열렸습니다.

A씨는 학대 혐의는 인정했지만, 살인의 고의성은 부인했습니다.

이들은 올해 3월 인천시 중구의 한 빌라에서 8살 딸을 학대해 숨지게 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습니다.

사망 당시 피해 아동은 영양 결핍이 의심될 정도로 야윈 상태였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