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프로야구] 오재일이 끝냈다…두산, 한국시리즈 1차전 승리

스포츠와이드

연합뉴스TV [프로야구] 오재일이 끝냈다…두산, 한국시리즈 1차전 승리
  • 2019-10-23 07:44:29
[프로야구] 오재일이 끝냈다…두산, 한국시리즈 1차전 승리
[스포츠와이드]

[앵커]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 키움 히어로즈를 잡았습니다.

9회 말 끝내기 안타를 터트린 오재일은 데일리 MVP에 선정됐습니다.

이대호 기자입니다.

[기자]

키움의 수비 실책으로 두산이 무사 1, 2루 기회를 잡은 9회 말.

페르난데스가 스리피트 수비 방해로 아웃되며 잠시 분위기가 꺾였지만, 김재환이 볼넷을 골라 베이스를 꽉 채웠습니다.

그리고 오재일이 초구를 때려 중견수 키를 넘어가는 안타를 터트리며 명승부를 7대 6으로 마침표를 찍었습니다.

끝내기 안타를 터트린 오재일은 데일리 MVP가 됐습니다.

<오재일 / 두산 내야수> "초구에 무조건 스트라이크 던지겠다고 생각하고 적극적으로 스윙했는데 실투가 오면서 좋은 타구가 나온 거 같습니다."

두산은 0대 1로 끌려가던 2회 1사 만루에서 김재호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동점을 만든 뒤, 박세혁이 좌익수 쪽 안타를 터트려 2대 1로 경기를 뒤집었습니다.

4회에는 1사 3루 김재호의 적시타, 2사 2루 3루수 실책으로 두 점을 보탰고, 이어진 1, 2루에서 페르난데스가 2루타로 주자를 모두 홈에 불러들여 6대 1까지 달아났습니다.

그러나 플레이오프에서 SK를 시리즈 전적 3연승으로 잡고 올라온 키움의 기세도 만만치 않았습니다.

6회 무사 1, 2루에서 샌즈의 적시타로 한 점, 1사 만루에서 야수 선택으로 한 점을 따라간 뒤, 김혜성의 중견수 희생플라이가 이어져 두 점 차로 추격했습니다.

그리고 7회 1사 2, 3루에서 샌즈의 내야 땅볼 때 3루 주자가 홈을 밟았고, 대타 송성문의 적시타까지 이어지며 경기는 6대 6 동점이 됐습니다.

끝내기로 극적인 승리를 따낸 두산은 한국시리즈 1차전 승리 팀의 우승 확률인 74.3%를 잡았습니다.

잠실구장에서 연합뉴스TV 이대호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1.8만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38만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12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