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삼성전자 3분기 최대 매출…반도체·폰·가전 3박자

경제

연합뉴스TV 삼성전자 3분기 최대 매출…반도체·폰·가전 3박자
  • 송고시간 2020-10-29 17:42:31
삼성전자 3분기 최대 매출…반도체·폰·가전 3박자

[앵커]

삼성전자가 지난 3분기 67조 원에 이르는 매출을 올리면서 분기 최대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코로나19 사태로 상반기 억눌렸던 소비가 모바일과 가전에서 급증했고, 중국 화웨이가 미국 제재 전 반도체 재고 확보에 나선 점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됩니다.

김지수 기자입니다.

[기자]

삼성전자가 연결 기준으로 매출 66조 9,600억 원, 영업이익 12조 3,500억 원의 올해 3분기 실적을 발표했습니다.

분기 매출 기준으론 역대 최대치입니다.

영업이익도 반도체 슈퍼 호황기였던 2018년 4분기 이후 7분기 만에 10조 원을 넘어서며 2018년 3분기 이후 가장 높았습니다.

부문별로 보면 반도체는 매출 18조 8,000억 원, 영업이익 5조 5,400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메모리 반도체 재고 증가로 평균 단가 하락에도 불구하고 PC 수요가 견조했고, 미국 제재를 앞둔 중국 화웨이가 선매수에 나선 것도 실적에 기여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무선 부문 매출은 30조 4,900억 원, 영업이익은 6년 반 만에 최고치인 4조 4,500억 원을 달성했습니다.

주요 국가들의 경기 부양 효과 등으로 시장 수요가 크게 늘어난 덕분으로 갤럭시 노트20 등 플래그십 모델이 출시되면서 스마트폰 판매량이 전 분기와 비교해 약 50% 증가했습니다.

가전 부문은 3분기 매출 14조 900억 원, 영업이익 1조 5,600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특히 영업이익의 경우 역대 최대치입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위생 가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건조기, 에어드레서 등의 판매도 증가하며 실적 개선에 기여했습니다.

다만, 4분기는 실적 둔화가 불가피하다는 예상이 지배적입니다.

가전, 스마트폰에서의 경쟁 심화와 반도체는 화웨이와 거래가 끊긴 데다 가격 하락과 공급과잉이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연합뉴스TV 김지수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