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날씨] 중부 많고 강한 장맛비…최고 250mm 집중호우

날씨

연합뉴스TV [날씨] 중부 많고 강한 장맛비…최고 250mm 집중호우
  • 송고시간 2020-08-01 18:59:08
[날씨] 중부 많고 강한 장맛비…최고 250mm 집중호우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수도권 인근에 걸쳐 있다보니,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중북부 일부지역은 어제부터 100mm가 넘는 누적강수량을 기록하고 있는 곳도 있는데요.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 사이, 시간당 50에서 최고 80mm의 폭우가 집중됩니다.

취약시간대에 호우가 쏟아지는 만큼 각종 비 피해가 우려되고요.

안전사고에도 각별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서울은 호우경보에서 호우주의보로 단계가 완화되긴 했습니다만, 여전히 벼락과 돌풍을 동반해 큰비가 내리고 있는 곳이 있습니다.

수도권과 영서, 충남을 중심으로 호우주의보가 발효 중이고요.

오늘 밤까지 호남 서해안에도 시간당 30mm의 세찬 비가 쏟아지겠습니다.

모레까지 수도권과 영서 지역에 250mm 이상, 충청도에도 최고 150mm의 호우가 집중되겠고요.

영동과 전북, 경북내륙은 20~60mm의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남부지방은 비 소식은 없지만 폭염이 기승입니다.

습도가 높아서 체감 더위가 33도 안팎까지 치솟겠습니다.

서울도 낮 기온은 27도까지 오르는데 그치겠지만, 체감 더위는 30도를 웃돌아 불쾌감이 심하겠습니다.

수도권과 강원 영서 지역은 당분간 맑은 하늘 보기 어렵겠습니다.

장맛비가 이번 달 상순 내내 이어질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