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경비원 유족, 갑질 의혹 주민 상대 손배상소송

사회

연합뉴스TV 경비원 유족, 갑질 의혹 주민 상대 손배상소송
  • 송고시간 2020-05-23 13:59:08
경비원 유족, 갑질 의혹 주민 상대 손배상소송

'주민 갑질'에 시달리다 극단적 선택을 한 경비원 고 최희석씨의 유족이 가해자로 지목된 주민 A씨를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냈습니다.

유족 측 법률대리인단은 최씨의 두 딸을 대신해 최근 서울북부지법에 A씨를 상대로 1억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유족 측은 "고인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은 A씨의 집요하고 악랄한 폭행, 상해, 괴롭힘으로 정상적 인식능력이 저하됐기 때문"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1.8만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45만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200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