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中 '고무줄 통계'…후베이 신규확진 349명

세계

연합뉴스TV 中 '고무줄 통계'…후베이 신규확진 349명
  • 송고시간 2020-02-20 10:07:54
中 '고무줄 통계'…후베이 신규확진 349명

[앵커]

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성에서만 어제 사망자가 108명 추가됐습니다.

매일 수천 명에 달했던 후베이 확진자는 어제 300명대로 급감했는데요.

중국 당국이 집계방식을 다시 바꿨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자세한 소식 취재기자 연결해 들어보겠습니다.

이봉석 기자.

[기자]

네, 코로나19 감염증에 따른 사망자가 중국 후베이성에서만 108명 새로 발생했습니다.

이에 따라 중국 내 다른 지역까지 합치면 누적 사망자는 최소 2,110명에 달할 것으로 보입니다.

신규 확진자는 후베이성에서만 349명 나와 누적 확진자는 7만 4,500명에 육박하고 있습니다.

매일 수천 명에 달했던 신규 확진자가 대폭 줄어든 겁니다.

하지만 이는 중국 당국이 갑자기 통계방식을 바꾼 데 따른 착시효과로 풀이됩니다.

중국 당국이 지난 12일부터 양성 판정이 없어도 임상 소견만으로 확진자로 분류하면서 확진환자가 1만 5,000명대로 급증했었는데요.

어제(19일) 다시 임상진단자를 확진자에서 제외했습니다.

중국 당국은 진단 능력이 향상됐다는 이유를 내세우고 있는데요.

환자 수가 통계상 너무 많이 늘어나 부담을 느낀 것 아니겠느냐는 관측이 나옵니다.

이에 대해 고무줄 통계라는 비판과 함께 중국 당국의 발표에 대한 불신도 커질 것으로 보입니다.

[앵커]

중동 지역에서 처음 사망자가 나오고 일본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 감염자도 또 크게 늘었다고요.

이런 가운데 중국 당국은 에어로졸 감염 가능성을 처음 인정했다고 하는데요.

[기자]

네, 말씀하신 대로 중동 지역에서도 처음 사망자가 나왔습니다.

현지 언론들은 확진 판정을 받은 이란 국적자 2명이 치료 중 숨졌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들을 포함해 중국 본토 밖에서 사망한 환자는 총 8명으로 늘었고요.

중국 국적이 아닌 중국 본토 밖 사망자는 총 4명이 됐습니다.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한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에서 어제 79명의 감염자가 추가로 확인됐습니다.

이에 따라 이 크루즈선의 총 감염자는 621명이 됐고 일본 내 전체 확진자 수는 사망자 1명을 포함해 700명을 넘었습니다.

이와 별도로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서 내려 귀국한 미국인 가운데 한 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 환자는 캘리포니아 공군기지에서 의료센터로 옮겨져 격리 조치됐습니다.

중국 보건당국은 코로나19가 공기 중에 떠있는 미세한 고체 또는 액체 입자를 뜻하는 에어로졸을 통해 전파될 가능성을 처음으로 인정했습니다.

밀폐된 환경에서 장시간 고농도의 에어로졸에 노출된 상황에서 감염될 가능성이 있다는 겁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연합뉴스 이봉석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1.8만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45만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200만